커뮤니티
공지사항
방명록
자유게시판
사진자료실

투표테스트
 
 
 
 

 
손님 (46.♡.168.141)  
손님 (46.♡.168.150)  
손님 (46.♡.168.151)  
손님 (46.♡.168.152)  
손님 (216.♡.66.234)  
손님 (46.♡.168.129)  
손님 (46.♡.168.132)  
손님 (54.♡.56.126)  
손님 (46.♡.168.145)  
손님 (46.♡.168.153)  
손님 (46.♡.168.138)  
손님 (46.♡.168.149)  
 접속자 12명, 회원 0명, 비회원 12명

252
1,589
1,840
1,228,936

작성일 : 15-04-06 12:38
독도관련 일본교과서왜곡사태에 대한 항의 성명서 - 독도NGO포럼(독도시민단체대표자연합회)
 글쓴이 : 독도의병대
조회 : 2,051  

독도관련 일본교과서왜곡사태에 대한 항의 성명서

역사는 과거가 아니라 미래를 위해 존재한다. 일본의 역사사실 왜곡저의는 과연 무엇인가? 일본은 또 다시 역사왜곡을 시도하고 있다.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 있는가? 이와 관련해 아래와 같이 우리의 항의내용을 밝히는 바 이다.

첫째, 최근 미국 ‘포린 어페어스(Foreign Affairs)’잡지사가 아베 일본총리에게 “일본이 한국/중국을 침략한 사실을 인정하느냐”그리고 일본군위안부문제에 질문했다. 그는 “침략에 대한 정의는 역사학자들이 해야 할 몫”이라며 일본군위안부 문제에 대해서도 “역사학자들에게 맡겨야한다” 고 답했다.

이것은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의 진원지인 “새 역사교과서를 만드는 모임”의 주역후지오카 노부가쓰 도쿄대 교수, 니시오 간지 전기통신대 교수 등으로 아베가 집권 자민당 간사장 대리시절 모임을 적극 후원한 국회의원 모임의 몇몇 학자들을 의식한 예가 아닌가?

둘째, 심지어 일본정부는 작년 미국 한 출판사가 낸 역사교과서의 일본군위안부관련 기술에 대해 수정을 요구했다. 역사를 왜곡하기 위한 로비였다. 미국 역사학자(29명)들은 “이는 학문의 자유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라며 “일본군 위안부 문제는 논쟁거리가 아니라 이미 전 세계가 인정하는 ‘사실’ ”이라고 단정하고 “역사는 자기편한대로 기억할 수 있는 게 아니다”며 “위안부제도는 일본이 국가차원에서 후원한 성노예라는데 이견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한 견해는 무엇인가?

셋째, 아베 총리는 미국역사학자들을 포함해 세계저명학자들에게 “일본의 한국, 중국침략 역사 사실”을 포함해 독도문제, 위안부문제 등 역사사실들을 확인하는 과제를 객관성 있게 의뢰할 용의는 없는가?

끝으로 이 같은 역사 사실들을 그대로 교육해야 할 정치지도자가 엄연한 역사 시실인 독도의 영유권을 또 다시 왜곡시켜 철없는 순진한 초, 중학생교과서에 명시하도록 조치한 처사에 대해 대한민국 독도NGO대표자연합회회원들은 엄중히 경고하며 즉각 시정할 것을 촉구한다.

2015년 4월 7일

독도NGO포럼연합회장


 
 

Total 26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18년 10월 25일은 118주년 '독도칙령의날'로 독도의병대 05-27 200
일본의 심리전에 말려드는 대한민국 독도의병대 02-15 1239
116주년 독도칙령의 날 기념 제11회 국회 한민족독도사랑 문화… 독도의병대 10-13 5520
독도의용수비대 독도대첩 61주년 기념, 제10회 국회 한민족독도… 독도의병대 11-13 6874
일본대사관 앞 대한민국독도주권행사 독도의병대 02-22 8416
114주년 독도칙령의 날 기념 제 9회 국회, 덕수궁 한민족 독도사… 독도의병대 10-06 8670
세월호 희생자와 가족 여러분들에게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독도의병대 05-01 8714
독도골든벨 예상문제 독도의병대 01-19 21291
이명박 대통령의 독도방문에 부쳐 독도의병대 08-13 10667
일본의 독도날 철회요청 성명서 (4) 독도의병대 02-21 12460
윤상현 독도의병대장님 별세 (9) 독도의병대 12-11 12991
66주년 광복절을 맞이하여 독도의병대 성명서 독도의병대 08-15 13404
애국인사 보호법 제정을 위한 10만인 서명운동 독도의병대 03-02 13421
2011년 2월 22일 일본의 독도날에 대한 철회요청 성명서 독도의병대 02-22 12708
제 8회 전국독도사랑작품공모대회 독도의병대 06-06 14365
수상확인서 발급 독도의병대 08-19 14940
맨발의 시상식 (제 7회 전국 독도사랑작품공모대회 시상식을 마… 독도의병대 08-19 15417
268 2018년 10월 25일은 118주년 '독도칙령의날'로 독도의병대 05-27 200
267 일본의 심리전에 말려드는 대한민국 독도의병대 02-15 1239
266 116주년 독도칙령의 날 기념 제11회 국회 한민족독도사랑 문화… 독도의병대 10-13 5520
265 독도의용수비대 독도대첩 61주년 기념, 제10회 국회 한민족독도… 독도의병대 11-13 6874
264 <제1회 독도 둘레길(5.4km) 체험, 여의도 걷기 대회>에 여… 독도의병대 09-08 2239
263 독도관련 일본교과서왜곡사태에 대한 항의 성명서 - 독도NGO포럼… 독도의병대 04-06 2052
262 일본대사관 앞 대한민국독도주권행사 독도의병대 02-22 8416
261 독도의병대 독도홍보 차량 기증 - 국제로타리클럽 독도의병대 01-19 1650
260 독도입도지원센터 건립촉구를 위한 독도NGO포럼(독도시민단체대… 독도의병대 11-10 1430
259 114주년 독도칙령의날 기념 보도자료 독도의병대 10-24 1602
258 114주년 독도칙령의 날 기념 제 9회 국회, 덕수궁 한민족 독도사… 독도의병대 10-06 8670
257 울릉, 독도경비대 위문행사 사진 독도의병대 09-23 1630
256 세월호 희생자와 가족 여러분들에게 삼가 조의를 표합니다. 독도의병대 05-01 8714
255 제10회 전국 중.고등학생 독도사랑 시(詩)낭송대회-독도의용수비… 독도의병대 04-14 2276
254 아베신조 일본총리의 신사참배에 대한 독도의병대, 독도NGO포럼 … 독도의병대 12-30 2023
 1  2  3  4  5  6  7  8  9  10    

 

 

   전화번호: 054-481-0745, 전송: 482-3314  휴대폰: 011-513-0990

   주소: 730-816  경북 구미시 고아읍 오로리 428-13(독도사랑 작품 전시관)

   Copyright(c) 2004  http://o-dokdo.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