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땅독도
독도소개
독도관련자료
베너

투표테스트
 
 
 
 

 
손님 (34.♡.189.171)  
손님 (46.♡.168.161)  
손님 (54.♡.150.161)  
손님 (46.♡.168.154)  
손님 (46.♡.168.151)  
손님 (46.♡.168.136)  
손님 (46.♡.168.152)  
손님 (46.♡.168.133)  
 접속자 8명, 회원 0명, 비회원 8명

856
869
1,840
1,490,383

작성일 : 13-12-03 08:44
태극기를 만든 사람은 박영효가 아니었다.
 글쓴이 : 독도사랑
조회 : 4,299  
태극기를 만든 사람은 박영효가 아니었다    추천 4    스크랩 1
http://blog.chosun.com/deam/4246317 주소복사 트위터로 글 내보내기  페이스북으로 글 내보내기

태극기가 대한민국의 공식 깃발이 된 지 꼭 60년이 된다. 1949년 10월 15일 문교부 고시 제2호에 의해 국기(國旗)로 제정됐기 때문이다. 하지만 처음 태극기가 만들어진 것은 127년 전 조선 고종 19년인 1882년이었다.

 

태극기를 만든 사람은 오랫동안 갑신정변의 주역 중 한 명인 박영효(朴泳孝·1861~1939)인 것으로 알려져 있었다. 일본에 특명전권대사 겸 수신사로 파견됐던 박영효가 메이지마루(明治丸) 선상에서 그려 1882년 9월 25일(이하 양력) 일본 숙소에 게양했다는 것이다.

 

하지만 최근의 새로운 자료들과 연구에 의해 이 같은 백과사전적 상식은 전면 수정이 불가피하게 됐다. 그렇다면 태극기를 만든 사람은 누구일까?

 

 

1882년 5월 이응준 태극기 / 1882년 9월 박영효 태극기 / 1949년 10월 국기가 된 태극기

 

 

1882년 5월 조미(朝美) 수호통상조약 당시 조선은 국기가 없었다. 5월 14일 미국 전권대사 슈펠트(Schufeldt) 제독은 조선 대표 신헌(申櫶)과 김홍집(金弘集)에게 조인식에 사용할 국기를 제정하라고 요청했다. 김홍집으로부터 국기를 만들라는 명령을 받은 사람은 역관인 이응준(李應俊·1832~?)이었다.

 

이응준은 5월 14일에서 22일 사이 미국 함정 스와타라(Swatara) 선상에서 국기를 만들었고, 이 국기는 제물포에서 조인식이 열린 22일 성조기와 나란히 게양됐다. 이 국기가 어떻게 생겼는지에 대해서는 그 동안 정확한 기록이 없었다.

 

그런데 2004년 1월에 획기적인 자료가 발굴됐다. 태극과 4괘를 갖춘 조선의 깃발이 실린 미국 해군부(Navy Department) 항해국(Bureau of Navigation)의 문서 해상 국가들의 깃발(Flags of Maritime Nations)이 윤형원 아트뱅크 대표에 의해 공개됐던 것이다. 지금의 태극기와 비교할 때 4괘(卦)의 좌·우가 바뀌고 태극 모양이 약간 다를 뿐이었다.

 

사람들을 놀라게 한 것은 1882년 7월 19일로 기록된 이 책의 출간일자였다. 조미조약이 체결된 지 불과 2개월 뒤였고, 박영효 태극기보다도 2개월 이상 앞서 있었던 것이다. 태극기를 통념대로 태극과 4괘를 갖춘 깃발로 본다면 박영효 태극기 창안설은 마땅히 수정돼야 할 상황이었던 것이다.

 

지난해 5월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 주최로 열린 국기 원형(原形) 자료 분석 보고회에서 국내 태극기 연구의 권위자들인 김원모 단국대 명예교수, 이태진 서울대 명예교수, 한철호 동국대 교수는 이 태극기는 조미조약 체결 당시 걸렸던 이응준 태극기”라는 데 동의했다.

 

이응준은 1850년 나라에 경사가 있을 때 보던 임시 시험인 증광시(增廣試) 역과(譯科)에 2위로 합격한 뒤 역관으로 나섰다. 중국어를 할 줄 알았던 그는 조미조약 때 영어를 아는 청나라 역관을 통해 미국과의 통역을 담당했다.

 

1889년 사신단의 일원으로 청나라에 갔던 이응준은 귀국 즉시 체포돼 의금부에 수감됐다. 청나라 북양(北洋) 군벌의 실력자로 조선에서 서슬 퍼런 위세를 떨치던 원세개(袁世凱)가 이응준이 왕을 속이고 2만 금(金)을 가로챘다고 했던 것이다.

 

벌을 받고 하루아침에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세종 때의 장영실처럼, 이응준 역시 그 뒤 기록에 등장하지 않는다. 논픽션 태극기를 쓴 박충훈씨는 “‘우리 청룡기를 국기로 쓰라는 권유를 무시 당했던 청나라가 조선의 국기를 창안한 이응준을 눈엣가시로 봤을 것이라고 보았다.

 

그럼 태극기 제정 과정에서 박영효의 역할은 무엇이었을까? 박영효의 일기 사화기략(使和記略)은 그가 준비해 간 태극팔괘도를 영국인 선장 제임스(James)의 의견을 받아들여 사괘도로 고쳤다고 기록했다.

 

학자들은 이 기록의 의미에 대해 조미조약 당시 이응준의 깃발이 일본 국기와 혼동되니 팔괘도를 국기로 삼으라고 했던 청나라 특사 마건충(馬建忠)의 건의를 자연스럽게 배제하기 위해 제임스를 끌어들인 것이라고 해석했다.

 

박영효는 이응준의 태극기에서 괘의 좌·우를 바꾼 태극기를 만들었고, 이 태극기가 1883년 3월 6일 조선의 국기로 공식 선포됐던 것이다. 박영효 태극기가 이런 모양이었음은 지난해 발견된 1882년 11월 1일 일본 외무성의 요시다(吉田) 문서가 뒷받침해주고 있다.

 

결국 지금까지 발견된 것 중 최초의 태극기1882년 7월 미 해군부 문서에 수록된 태극기이며, 태극기의 창안자는 이응준이었던 것이 된다. 그러나 정작 태극기를 만든 사람으로 역사에 이름이 남은 것은 중인 신분의 일개 역관 이응준이 아니라 철종 임금의 사위였던 금릉위(錦陵尉) 박영효였다.

 

/유석재 기자 karma@chosun.com


 
 

Total 6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25(금) 김점구vs오윤길 "독도의 날 국가기념일로vs다케시마의… 독도의병대 11-10 35306
독도학과 신, 편입생 모집 안내(한국복지사이버대학) 독도의병대 01-31 37284
674 독도학과 신, 편입생 모집 안내(한국복지사이버대학) 독도의병대 01-31 37284
673 10/25(금) 김점구vs오윤길 "독도의 날 국가기념일로vs다케시마의… 독도의병대 11-10 35306
672 국토지리정보원, 최신 ‘독도 지형도’ 공개 독도사랑 11-19 8169
671 홀로 아리랑 작사 작곡 - 한돌씨 기자회견내용 독도의병대 06-20 7458
670 독도 해저동굴의 신비 풀었다 독도사랑 06-11 6950
669 독도경비대원들 확 달라졌다! 독도의병대 05-02 6885
668 숫자로 보는 독도 독도사랑 11-18 5049
667 독도 자연생태 보존사업 적극 추진 독도사랑 08-31 4397
666 태극기를 만든 사람은 박영효가 아니었다. 독도사랑 12-03 4300
665 일교수 "독도가 한국 땅 인정하고 그 대신..." 독도의병대 11-07 4168
664 이런 기막힌 사실을 국민이 모르고 있다 - 부산 독도의병이 보내… 독도의병대 09-28 4162
663 나라사랑 독도사랑 글짓기, 영어 에세이 대회 독도의병대 11-11 4156
662 종묘제례에 '일본 무속인' 무더기 참석 이범진 주… 05-21 4116
661 독도 우편번호 799-805 부여 문화일보 02-17 4068
660 북한 최고 화가 故 선우영 말년의 작품… 섬세한 표현 ‘독도’ … 독도사랑 02-23 4041
 1  2  3  4  5  6  7  8  9  10    

 

 

   전화번호: 054-481-0745, 전송: 482-3314  휴대폰: 011-513-0990

   주소: 730-816  경북 구미시 고아읍 오로리 428-13(독도사랑 작품 전시관)

   Copyright(c) 2004  http://o-dokdo.com.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