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땅독도
독도소개
독도관련자료
베너

투표테스트
 
 
 
 

 
손님 (54.♡.149.50)  
손님 (185.♡.171.45)  
손님 (185.♡.171.5)  
손님 (207.♡.13.146)  
손님 (185.♡.171.24)  
손님 (66.♡.79.122)  
손님 (185.♡.171.42)  
손님 (185.♡.171.23)  
손님 (185.♡.171.38)  
손님 (54.♡.148.87)  
손님 (185.♡.171.16)  
손님 (185.♡.171.3)  
손님 (185.♡.171.25)  
 접속자 13명, 회원 0명, 비회원 13명

150
537
1,840
1,738,872

작성일 : 15-04-08 13:05
日 2015 외교청서 "독도는 일본 고유 영토", 정부 "역사퇴행적"
 글쓴이 : 독도사랑
조회 : 1,497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외상은 7일 독도에 대해 “역사적 사실에 비추어 보거나 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한 일본 고유의 영토라는 종래의 입장을 담고, 한국에 대해 “자유, 민주주의, 기본적 인권 등 기본적 가치와 이익을 공유한다는 문구를 삭제한 2015년판 외교청서를 국무회의에 보고했다고 일본 NHK 방송이 보도했다.


기시다 외상은 이날 국무회의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고 "·일 양국은 보다 큰 국면을 봐야 하며 교과서 검정 결과가 한일 관계 전체에 악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서로 노력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기시다 외상은 "다케시마(竹島·독도의 일본명)는 일본 고유의 영토로 한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다"고 기술한 일본 중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에 대한 한국의 항의에 대해 "검정은 공정하고 중립적으로 이뤄졌다. 일본으로서는 (한국의 항의를)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고 일본 지지통신은 전했다.


이에 대해 우리 정부는 7일 “역사퇴행적이라고 비판하고 가나스키 켄지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청사로 불러 강력 항의했다.


외교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 정부의 거듭된 경고에도 어제 일본 정부는 역사적 사실을 왜곡·축소·누락 기술한 중학교 교과서를 검정 통과시키는 도발을 감행한 데 이어 오늘 독도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 등에 관해 부당한 주장을 담은 외교청서를 또 다시 각의 결정하는 역사퇴행적 행보를 반복했다고 지적했다.


또한일본 정부가 아무리 억지 주장을 되풀이해도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가 일본 제국주의에 의한 한반도 침탈의 첫번째 희생물이었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분들이 강제로 끌려가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을 겪고 상처를 입었다는 역사적 진실은 지울 수도 수정할 수도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외교부는 “일본 정부는 메르켈 총리가독일은 과거의 잔혹행위를 전달하고 기억해야 할 영원한 책무가 있다고 발언한 것을 가슴에 되새기면서 전후 독일이 왜 국제사회로부터 존경받고 있는지 그 이유를 자문해야 한다고 밝혔다.



 
 

Total 6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25(금) 김점구vs오윤길 "독도의 날 국가기념일로vs다케시마의… 독도의병대 11-10 41763
독도학과 신, 편입생 모집 안내(한국복지사이버대학) 독도의병대 01-31 43940
674 국토발전전시관의 한 전시물 '동해' 대신 'Sea … 독도의병대 05-06 984
673 日, '독도=일본땅' 초중고 학습 시스템 구축했다 독도의병대 02-15 1139
672 경북도, 독도칙령의 날 행사 독도사랑 11-21 1152
671 “日은 왜곡된 독도교육 강화…수능 독도문제 빠져 아쉽다” 독도사랑 12-14 1166
670 "샌프란시스코조약 근거한 일본 독도 영유 주장은 잘못" 독도사랑 01-09 1201
669 세계 속 대한민국 기업?…락앤락, ‘일본해’·‘리앙크루 암초… 독도사랑 01-09 1310
668 독도 입도지원센터 건립 취소는 영토주권 포기 독도의병대 11-12 1390
667 일본, 독도영유권 주장 논문 영문판 발간…홍보예산 증액 독도의병대 01-07 1393
666 '독도입도지원센터' 건립 포기하나 독도사랑 06-26 1434
665 여전히 이해못할 의문들… '미스터리 종합판' 독도의병대 05-06 1455
664 선원들 '고의로' 승객 탈출 안시켰나 독도의병대 04-30 1480
663 '독도평화대상' 동도·서도·특별상 시상 독도의병대 12-25 1480
662 합수부, 세월호 원래 선장 등 6명 기소 독도의병대 06-03 1488
661 해운업계 비리 의혹 독도의병대 05-20 1494
660 "해경 해체" … 초유의 국가기관 문책 독도의병대 05-20 1496
 1  2  3  4  5  6  7  8  9  10    

 

 

   전화번호: 054-481-0745, 전송: 482-3314  휴대폰: 011-513-0990

   주소: 730-816  경북 구미시 고아읍 오로리 428-13(독도사랑 작품 전시관)

   Copyright(c) 2004  http://o-dokdo.com. All right reserved